사계채의 언덕(四季彩の丘, 시키사이노오카)

주소: 北海道上川郡美瑛町新星第三

전화번호: 0166-95-2758

홈페이지: http://www.shikisainooka.jp/

영업시간: 계절에 따라 달라지기 때문에 홈페이지를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3월은 9:00 ~ 16:30, 알파카 목장은 영업종료 30분 전까지만 개방)

휴무일: 연중무휴
(단, 레스토랑은 11월부터 3월 사이의 매주 수요일에 쉽니다.)

맵코드: 349 701 188*52


팜 토미타로 대표되는 후라노-비에이 지역의 수많은 관광농원들은 대부분 그린 시즌이라 불리는 4월에서 10월 사이에만 영업하는 경우가 많습니다. 때문에 겨울에는 어딜 방문해야 할지 조금 고민이 될 수도 있는데요, 이곳 사계채의 언덕은 그 이름에 걸맞게 12월 초부터 4월 초까지를 윈터 시즌으로 설정하여 눈 위에서 즐길 수 있는 액티비티도 준비해 두고 있습니다.


주차장에 차를 세우고 건물 안으로 들어가면 매점과 기념품점 등이 있으며 여러가지 액티비티를 신청하거나 썰매를 빌릴 수도 있습니다(200엔). 비수기 평일이라 그런지 처음 도착했을 때는 저희밖에 없어서 영업을 하긴 하는 건가 싶었는데 곧 관광버스가 한 대 들어오더니 단체손님들을 내려놓더군요.


그린 시즌에는 이 앞이 모두 꽃밭이라고 합니다만 지금은 이렇게 눈으로 뒤덮혀 있습니다.


건초더미로 만들어진 이 친구는 이곳의 마스코트인가 봅니다. 썰매를 빌릴 경우 이 뒤편 내리막에서 탈 수 있고요.


미니언의 모습을 본떠 만들어진 눈 조각도 있네요. 바로 옆에는 계절에 관계없이 연중 운영하는 알파카 목장(성인 500엔, 먹이 100엔)도 있습니다만 저희 가족들은 진짜 살아있는 알파카에는 그다지 관심이 없어서 들어가 보진 않았습니다.


스노모빌을 타고 정해진 코스를 돌거나 장거리 투어링을 할 수도 있는데요, 역시 가격이 만만치는 않더군요.


조금 더 저렴한 액티비티로는 스노래프팅(1인 600엔)이 있길래 한번 타 볼까 했는데 1분도 채 걸리지 않아 돌아오는 걸 보고는 뭔가 아까운 느낌이 들어서 그냥 넘어가기로 했습니다.


기념품점이 있는 건물 2층에는 간단한 식사를 할 수 있는 레스토랑도 있지만 저희가 방문했던 날이 수요일이라 문이 닫혀 있었습니다. 특이하게도 메뉴에 사슴고기가 있네요.


알파카를 소재로 한 다양한 캐릭터 상품들도 눈길을 끌었습니다.


식품 코너에는 생전 처음 본 멜론 절임도 있었구요. 대체 어떤 맛일까요?


그 옆에는 곰고기와 사슴고기 통조림까지... 이야깃거리로라도 하나 사 와볼 걸 하는 후회가 듭니다.


기념품점 맞은편에는 고로케와 아이스크림을 파는 코너가 있습니다. 그런데 고로케의 종류가 '키타아카리(北あかり)'와 '단샤쿠(男爵)'로 나누어져 있길래 무슨 뜻인가 싶었는데 나중에 알고 보니 재료로 쓰인 감자의 품종이라더군요. 이 외에도 계절에 따라 이곳에서 수확한 제철 농산물을 구입할 수 있는데 이 시기에는 주로 감자와 양파를 판매 중인 것 같았습니다.


겨울이라 라벤더 구경은 하지 못했지만 대신 라벤더 아이스크림으로 기분이라도 내 봅니다.

Posted by euf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