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페이에 도착하자마자 먼저 숙소인 리라이 호텔(儷莱大飯店)로 향했습니다.
리라이 호텔은 타이페이역에서 도보로 약 10분 거리에 위치해 있는데요,
호텔 건물 자체는 큰 도로에 접해 있지만 입구는 골목 안쪽에 있어서 자칫하단 지나쳐버리기 쉽습니다. 



방은 꽤 넓은 편이었습니다만 세월의 흔적이 느껴진달까, 솔직히 약간 지저분한 느낌이었습니다.
그래도 잠만 주무실 분이라면 문제될 점은 없을 것 같네요.



화장실은 제 기숙사 화장실...보다 살짝 오래된 느낌이었습니다만
면도기부터 샤워캡까지 아메니티는 빠짐없이 갖추어져 있어서 딱히 사용하는 데 불편한 점은 없었습니다.
우리나라의 여관 수준이라고 생각하시면 될 것 같아요.



호텔에 짐을 풀어두고 나와서 간단히 주변을 둘러보았습니다.
길 건너로 보이는 궈광커윈(國光客運) 버스 터미널에서는 다른 지역으로 갈 수 있는 버스를 탈 수 있습니다.
타오위안 국제공항으로 가는 버스도 이곳에서 (정확히는 50m쯤 옆에 위치한 터미널에서) 출발합니다.



대만 전역으로 향하는 각종 열차와 MRT가 정차하는 타이페이역입니다.
시내 구간의 선로는 모두 지하화되어서 지상에서는 열차의 모습을 볼 수가 없고 승강장도 모두 지하에 위치해 있는데요,
역 지하가 거의 던전 수준으로 복잡하게 얽혀 있기 때문에 안내도와 출구 번호를 잘 확인하셔야 됩니다.
(저도 처음 도착했을 때는 많이 헤맸답니다ㅠㅜ)



타이페이의 유명 전자상가 중 하나인 KMall(統一元氣館)입니다.
건물 앞에 적벽대전2 광고가 크게 걸려 있네요.



KMall 바로 옆에는 53층 높이를 자랑하는 신콩 미츠코시(新光三越) 빌딩이 위치해 있었습니다.
이곳에 일본계 백화점인 신콩 미츠코시 백화점이 자리잡고 있습니다.



미츠코시 백화점 앞에서는 대만 가수 임유가(林宥嘉)가 무대에 올라 MY BOTTLE 캠페인을 홍보하고 있었습니다.
대만 연예계에 대해선 문외한이지만 몰려든 사람들을 보니 꽤 인기가 좋은 가수인가 봅니다.



KMall 앞에서는 아이스크림 무스메(冰淇淋少女組)의 거리 이벤트가 있었습니다.
하로프로 계열의 아이돌 그룹이라고만 알고 있었는데
뭔가 게임 쪽으로도 관련이 있는지 대만판 패미통 표지에도 실려 있더군요.



그 옆에서는 Xbox360 홍보 이벤트 준비가 한창이었습니다.
사진에 나오진 않았지만 쭉빵 도우미 누님들이...'ㅠ'



이벤트 무대 앞에는 이렇게 시연대도 설치되어 있었습니다.
꼬마가 플레이 중인 게임은 괴혼 같네요.



KMall 안으로 한번 들어가 봤습니다.
내부에는 우리나라에서도 흔히 볼 수 있는 휴대폰이나 컴퓨터 매장, 페퍼런치 같은 음식점 등이 입주해 있었습니다.



지하에는 이렇게 게임 및 애니메이션 관련 상점들이 위치해 있습니다.
뭔가 위험해보이는 광고들도 눈에 띄는군요 -_-



진 연희무쌍 광고판이네요;;;
저는 해 본 적이 없어서... 재미있나요, 이거?



타이페이 곳곳에 지점을 가지고 있는 Game House(遊戲便利屋)입니다.
주로 성인용 DVD와 게임, 상업지 등을 취급하고 있었습니다.
놀라운 것은 정품 뿐만 아니라 조악한 퀄리티의 복제품도 당당하게 팔고 있더군요.



매장 내부의 모습입니다.
안쪽으로 들어오면 이렇게 어른들의 세계가 펼쳐집니다 -ㅅ-



게임샵인 플레이(普雷伊) 역시 타이페이 곳곳에서 쉽게 찾아볼 수 있습니다.
이곳에서는 콘솔 게임이나 피규어 등을 주로 다루고 있으며 중고도 구입할 수 있습니다.
하지만 가격은 우리나라와 비슷하거나 조금 더 비싼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KMall 3층에는 반다이 직영 GUNDAM BASE TAIPEI가 입점해 있습니다.



입구로 들어서면 초대형 사이즈의 건담 모델들과 다양한 건프라가 함께 전시되어 있으며
한쪽에 위치한 매장에서는 반다이의 다양한 상품들(주로 건프라)을 구입할 수도 있습니다.



꼭 뭔가 사지 않더라도 부담없이 드나들 수 있는 분위기인데다 볼거리도 꽤 많아서
건담 팬이 아니라도 한번쯤 들러볼만한 가치는 있는 것 같습니다.



KMall을 둘러본 후 모스버거에서 늦은 점심을 먹었습니다.
대만에서의 첫 식사라 점원과 의사소통이 안 되면 어쩔까 하고 걱정했었는데
다행히도 영어와 일본어로 된 메뉴판과 외국인 응대 매뉴얼이 비치되어 있어서 주문하는 데 큰 어려움은 없었습니다.


To be continued...
Posted by eufy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미누샤 2009.02.02 10:01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이벤트가 정말 많이 개최되는 타이페이 .. 부럽군요. -ㅠ-
    잼프로 횽들도 Hurricane Tour 2009 in Taipei~Gate of the Future 라는 이름으로 5월 말에 라이브를 하신다는데 .. 뭐 .. 먼세계 이야기이군요. 가지 못하는 저에게는 .. (먼산)

  2. 마루 2009.02.04 10:57 신고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진연희무쌍이라면.. 무릎까지 각오해야하는 지뢰라고 생각하시면 될듯싶어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