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침식사를 한 후 미려 꾸려둔 가방을 가지고 내려와서 체크아웃을 했습니다.
마지막 1박은 드림 니치린에서 해결해야 하기 때문에 체크아웃하기 전에
호텔에 비치되어있는 칫솔과 치약, 비누, 일회용 면도기를 챙겨두었습니다.

계속 호텔을 이용하실 분은 상관없으시겠지만
큐슈레일패스를 이용하시는 분들은 대체로 하룻밤 정도를 드림 니치린에서 보내시기 때문에
투숙하셨던 호텔에서 간단한 세면도구 정도는 챙겨두시는게 좋습니다.
(그렇다고 호텔의 수건이나 유카타같은걸 가져오시면 안되겠죠^^;;)

그리고 캐리어같이 여행하는데 불편한 가방은
미리 하카타역의 코인락커에 넣어두고 출발하시는 쪽이 편리합니다.
가이드북과 카메라, 세면도구, 간단한 먹거리 정도만 작은 가방에 옮겨담아서 휴대하시고
나머지 짐과 쇼핑한 것들은 모두 코인락커에 넣으세요.
참고로 하카타역 코인락커는 하루에 300엔, 400엔, 600엔 세종류가 있는데요
600엔짜리 락커에 캐리어 2개와 쇼핑백 4개를 넣으니 꽉 차더군요.

이용하시는 방법은 우리나라의 코인락커와 같구요, 자정을 넘기면 하루분의 요금이 더 추가되니 이점 유의하시구요.
(추가요금은 코인락커의 액정에 표시되니 짐을 찾아가실때 표시된 만큼 더 넣으시고 여시면 됩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카타역의 중앙개찰구입니다.
나가사키 랜턴 축제를 홍보하기 위해 등을 걸어두었네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하카타역의 플랫폼입니다.
이곳에서 릴레이츠바메를 타고 종점인 신야츠시로역까지 가면
플랫폼 반대편에 큐슈신칸센 츠바메가 대기하고 있습니다.
환승시간은 딱 3분이지만 내리면 바로 옆에 있으니 열차를 놓칠 일은 없겠죠^^;


사용자 삽입 이미지

츠바메의 내부입니다.
신칸센 800계로 JR큐슈에서는 최초로 만든 신칸센이자
투입된지 1년도 채 되지 않은 최신예 기종이라 상당히 편안하고 깔끔한 느낌이었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좌석이 조금 불편해보였는데 실제로 앉아보니 상당히 넓고 편안했습니다.
견직물로 된 시트와 원목재질의 좌석 프레임은 실제로 보면 정말 멋집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차창에 달린 블라인드를 내리는 순간 깜짝 놀랐습니다.
플라스틱이나 철망으로 된 블라인드가 아닌 대나무로 만들어진 발이...=_=;;;
역시 일본다운 발상입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평소에 KTX을 자주 이용하는 편인 저로서는 솔직히 츠바메가 약간 부러웠습니다.
승차감이나 내장, 그리고 차량의 밀폐성이 상상 이상으로 좋았기 때문이죠.
(고속주행중에도 소음이 거의 없었고 터널에서의 귀가 멍해지는 현상도 전혀 없었습니다.)

하지만 역시 요금이 비싼건 어쩔 수가 없나봅니다.
신야츠시로 - 가고시마츄오 구간의 지정석 기준 요금이 5330엔.
비슷한 거리의 대전 - 동대구 구간의 KTX 특실 요금의 두배정도 되네요.
그래서인지 신야츠시로까지 릴레이츠바메를 타고 온 대부분의 승객들이
츠바메로 환승하지 않고 재래선 열차를 이용하더군요.

아, 2010년쯤에는 신야츠시로 - 하카타 구간과 나가사키 - 하카타 구간도 개통된다고 합니다.
그때가 되면 큐슈여행이 훨씬 편리해지겠네요.
(큐슈레일패스의 가격도 덩달아 오를 듯...-_-;;;)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고시마츄오역입니다.
큐슈신칸센 개통 전까지는 니시가고시마역으로 불리다가
개통 후 역사를 리뉴얼하면서 가고시마츄오역으로 개칭했다고 하네요.

신칸센 플랫폼에서 바로 재래선 플랫폼으로 건너가 가고시마역으로 가는 열차를 타려고 하다가
열차시간에 약간 여유가 있어 간식거리나 살 겸 키오스크로 향했습니다.
그런데 시식코너에 센베이 비슷한 과자가 놓여있길래 그것만 잔뜩 먹고 그냥 나와버렸습니다^^;;

그리고는 바로 옆에 있는 여행안내소에 갔습니다.
직원분께 한국어로 된 지도를 좀 달라고 말씀드리니 '네, 한국어로 된 가이드북입니다.'
라면서 정작 건네받은건 중국어로 된 지도와 가이드북...=_=;;;
그냥 돌려드리고 영어로 된 지도를 한장 뽑아왔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고시마츄오역 바로 다음 역인 가고시마역입니다.
역 이름과는 달리 정말 낡고 초라했습니다.;;
가고시마역은 가고시마츄오역에서 노면전차를 타고 와도 되지만
큐슈레일패스를 가지고 계시다면 JR을 이용하시는 쪽이 조금이나마 절약이 되겠지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가고시마역 바로 앞의 노면전차 종점입니다.
예쁘게 도색된 전차들이 많아서 한동안 서서 구경하고 있었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여기는 가고시마역 앞의 광장(?)입니다.
열대식물로 이루어진 가로수들과 이국적인 거리의 모습이 참 인상적이었습니다.

To be continued...
Posted by eufy

댓글을 달아 주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