야바톤 이온 도무마에점 (矢場とん イオンドーム前店)

 

 

 

 

 

 

 

 

나고야의 명물이라면 미소카츠, 미소카츠라면 이곳을 가장 먼저 떠올릴 정도로 유명한 야바톤입니다. 야바쵸에 자리잡은 본점을 시작으로 나고야 시내를 비롯하여 전국에 많은 체인점을 거느리고 있는데요, 이번 여행에서는 대기시간도 줄이고 쇼핑도 겸해서 나고야돔 맞은 편에 위치한 이온 도무마에점을 찾았습니다. (주요 점포의 예상 대기시간은 홈페이지에서도 실시간으로 확인하실 수 있습니다.)

주요 메뉴로는 와라지(등심)와 히레(안심)돈카츠, 카츠동, 철판 돈카츠 등이 있는데 저희는 와라지와 히레돈카츠 정식을 주문했습니다. 정식에는 밥과 된장국이 따라오며 밥은 리필이 가능하고 덮밥류도 추가금 없이 곱배기로 주문이 가능하다고 합니다. (단, 된장국 리필은 유료입니다.) 그리고 와라지와 히레 중에서 양은 와라지가 좀 더 많으며 와라지의 경우 미소 소스와 일반 소스를 반반씩 섞어서 주문할 수도 있습니다. 당연한 이야기겠지만 고기의 부위별 식감 자체는 국내의 돈까스 전문점에서 먹는 그것과 별반 다른 점은 없었구요, 미소 소스의 경우 된장이라기보단 춘장에 단맛이 좀 더 가미된 듯한 느낌이었습니다. 일반 소스 쪽은 평범한 돈까스 느낌이라 굳이 반반을 선택하지 않고 전부 미소 소스로 먹어도 괜찮을 것 같더군요.

 

주소: 名古屋市東区矢田南4丁目102番3号 1F

가격: 와라지돈카츠 단품 1260엔/정식 1680엔, 히레돈카츠 단품 1260엔/정식 1680엔, 쿠시카츠 1개 136엔, 미소카츠동 1155엔 등

Web: http://www.yabaton.com/modules/shop/index.php?content_id=15

 

 

 

 

 

세카이노 야마쨩 (世界の山ちゃん)

 

 

 

나고야 시내에선 어느 동네라도 (심지어 공항에도) 하나씩은 자리잡고 있는 테바사키(닭날개) 전문점 세카이노 야마쨩입니다. 저희는 저녁식사까지 마치고 배가 불러서 2인분(10개)만 포장해왔습니다. 맛은 간장치킨 베이스에 후추를 뿌려 약간 매콤해진 느낌이더군요. 같이 먹어본 일행들 사이에선 호불호가 좀 갈렸는데요, 기본적으로 간장치킨+후추맛이라는 점, 그리고 맥주에 잘 어울리는 맛이라는 점에는 모두들 동의했습니다. 가게에는 테바사키 외에도 다른 나고야 명물 먹거리와 안주류 등을 다양하게 갖추고 있으니 가볍게 한 잔 하시기에 좋지 않을까 싶습니다.

 

주소: 어지간한 동네에는 다 있는 것 같습니다.

가격: 환상의 테바사키(幻の手羽先) 5개 400엔, 쿠로테바사키(黒手羽先) 5개 450엔, 미소쿠시카츠 3개 280엔 등

Web: http://www.yamachan.co.jp

 

Posted by eufy

댓글을 달아 주세요